자산관리 앱 알다, 맞춤 대출 비교 서비스 총한도 승인금액 7000억원 돌파

서비스 오픈 6개월 만에 이뤄낸 성과

2020-09-23 08:00 출처: 팀윙크

알다큐브 앱 서비스 화면

서울--(뉴스와이어) 2020년 09월 23일 -- 신용관리 특화 자산관리 앱 ‘알다’를 서비스하는 팀윙크는 금융위원회에서 혁신금융서비스로 지정받은 맞춤 대출 비교 서비스 ‘알다큐브’를 통해 승인된 대출 총한도 금액이 7000억원을 돌파했다고 23일 밝혔다.

알다의 알다큐브는 여러 금융사의 대출 상품을 별도 서류 제출 없이 한 번에 비교하는 서비스다. 알다 앱 또는 웹사이트 접속 후 간단한 정보를 입력하면 확정 한도 및 확정 금리를 확인할 수 있다. 2019년 금융위원회 혁신금융서비스로 지정받은 알다큐브에는 현재 △OK저축은행 △웰컴저축은행 △JT친애저축은행 △예가람저축은행 △스마트저축은행 △키움예스저축은행 6개 제휴사가 입점해 있다.

알다큐브를 통한 총 대출한도 승인금액은 2020년 3월 서비스 시작 이후 6개월 만에 7000억원을 돌파했다. 특히 대출한도 승인율은 약 55%로 다른 플랫폼 사 대비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이와 관련해 팀윙크의 김광민 비즈니스 리드는 “알다 앱 회원 가운데 대출 상품에 대한 수요가 높은 중·저신용자의 비중이 높아, 짧은 기간 우수한 실적을 거둘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알다는 알다큐브 서비스를 고도화하고 있다. 올 7월 모바일 앱에 이어 웹사이트를 론칭하며 서비스 접근성을 높였다. 현재 6개 규모인 제휴 금융사 수도 지속해서 늘려 가고 있다.

팀윙크 김형석 대표는 “알다큐브의 차별화한 대출 비교 서비스를 통해 론칭 6개월 만에 우수한 실적을 거둘 수 있었다”며 “제휴사 수를 1금융권 포함 20개 수준으로 늘리고, 금융 마이데이터(MyData)를 활용한 대안 신용평가 모형 ‘알다리빙스코어’를 알다큐브 서비스에 적용해 금융거래 이력이 적은 소비자들이 실질적인 금융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팀윙크는 코로나19로 소상공인·금융 취약계층의 대출 신청이 늘어나고 있는 것을 고려해 알다큐브를 통해 대출을 신청한 고객에게 상품권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9월 말까지 진행하고 있다.

팀윙크 개요

자산관리 앱 ‘알다’를 제공하고 있는 팀윙크는 데이터를 바탕으로 공급자 중심의 금융 시장을 사용자 중심으로 바꾸고 누구나 정보 비대칭 없이 금융 혜택을 누릴 수 있는 세상을 만들기 위해 2018년 3월에 설립된 핀테크 기업이다. 팀윙크가 개발한 알다 서비스는 △무료 신용조회 △최다 항목으로 하루 만에 신용점수 올리기 △1분 금리인하요구권 진단 △카카오뱅크 계좌 포함한 모든 은행 자산관리(계좌·대출) △수입·지출·고정비 분석 및 소비 관리 △차량 번호만으로 중고차 시세 조회 등 소비자 편의 서비스를 빠르게 출시했다. 알다는 누적 96만 다운로드를 달성하고 마이데이터 서비스로서 지속해서 성장하고 있다. 또 팀윙크는 금융위원회 혁신금융서비스 및 지정대리인 사업자로 선정돼 기술 기반으로 금융 혁신에 앞장서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alda.ai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